.

서울역에서 매일 열리는 건축학개론 ‘헤더윅 스튜디오: 감성을 빚다’ 도슨트투어 운영

서울–(뉴스와이어) 2023년 07월 07일 — 서울을 대표하는 근대건축문화유산이자 복합문화공간인 ‘문화역서울284’에서 진행되고 있는 세기의 디자이너이자 건축가 토마스 헤더윅(Thomas Heatherwick)의 전시 ‘헤더윅 스튜디오: 감성을 빚다’ 도슨트투어가 기대이상의 호응으로 회차 확대까지 검토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감성: soulfulness’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헤더윅 스튜디오: 감성을 빚다’ 전시는 최근 ‘노들섬 기획 디자인공모전’ 출품으로 서울시민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던 ‘사운드스케이프’ 작품을 비롯해, 헤더윅 스튜디오가 꾸준하게 강조해오고 있는 도심환경 속 인간에 대한 진정한 배려와 공감을 건축적 해법으로 담은 주요 프로젝트 30개가 소개된다는 소식에 오픈 이전부터 일찌감치 큰 기대를 모으기도 했다.

특히 이번 ‘헤더윅 스튜디오: 감성을 빚다’ 도슨트 투어 프로그램은 재생이라는 주제로 지속가능성, 감성, 인간애라는 관점에서 전시 작품들의 시작과 진행과정 속 에피소드 등을 쉽고 재밌게 설명함으로써 건축 전시에 대한 거리감을 줄이는 것은 물론, 서울이라는 도시환경 속 우리 주변 삶의 공간을 다시한번 깊이 있게 생각해볼 수 있게끔 구성했다는 점에서 참여 관람객들 역시 높은 만족감을 나타내고 있다.

도슨트투어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 ‘숨 프로젝트’의 조수경 실장은 “도슨트 프로그램이 일반적으로 20~30명 규모로 진행되는 것에 비해 현재 직장이나 학교에서의 단체 참여 요청 쇄도로 인해 불가피하게 회당 평균 50명 이상으로 진행되고 있어 회차 확대까지 검토하고 있다”며 “오랜 역사를 지닌 옛 서울역사에서 우리의 감성을 일깨우는 작품들을 통해 미래 서울의 모습을 상상하고 그려볼 수 있는 소중한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숨 프로젝트’는 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한 평일과 주말 하루 4회차 진행 외에 야간개장일인 수요일과 금요일 저녁 전시장을 찾는 학생이나 직장인 등의 관람객들을 위한 야간 특별 도슨트투어도 추가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숨 프로젝트 소개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70171&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