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올 여름 휴가, 해외 가볼까…선호도 1위 차지한 ‘이곳’

[서울=뉴시스] 한재혁 기자 = 소비자들이 지난해보다 해외여행 시 선호하는 결제수단으로 현지 화폐 대신 신용카드를 꼽았다. 코로나19 이후 비접촉 결제에 대한 선호도가 증가한 것이 원인으로 분석되는 가운데 이들은 가장 선호하는 여행지로 일본을 꼽았다.

8일 글로벌 결제기술기업 비자(Visa)가 국내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소비자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해외여행 동향 조사 결과에 따르면 1년 이내에 해외여행을 떠날 계획이 있다고 답한 비율은 전체 응답자의 55.1%로 지난해(46.4%)대비 8.7%포인트 증가했다.

해외여행 의향이 더욱 증가한 것은 올해 들어 코로나19 관련 방역 규제, 입국 절차 등이 대폭 완화되면서 억눌렸던 해외여행 수요가 폭발한 것으로 분석된다. 소비자들은 해외여행시 주요 결제수단으로 현지 화폐(61.6%)보다 신용카드(77.7%)를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지난해 현지 화폐(73%)가 신용카드(62%)보다 높은 응답률을 기록했던 것과는 대조적이다.


–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30707_0002368543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