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리금융, 집중호우 피해 지역주민 금융지원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우리금융그룹은 계속되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주민과 소상공인, 중소기업의 신속한 복구와 재기를 위해 경영안정 특별자금 등 금융지원을 실시하고, 피해 복구에 5억원을 기부한다고 16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호우피해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에 총 한도 2000억원 규모 내에서 지원에 나선다. 최대 1.5%포인트 특별우대금리로 5억원 범위 내의 운전자금 대출이나 피해실태 인정금액 범위 내의 시설자금 대출을 지원한다. 기존 보유중인 만기대출에 대해서도 1년 범위 내에서 만기연장이 가능하고 분할상환 납입기일을 유예 받을 수 있다.

지역주민들도 개인 최대 2000만원의 긴급 생활자금 대출과 대출금리 최대 1%포인트 감면, 예·적금 중도해지 시 약정이자 지급, 창구 송금수수료 면제 등의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다. 우리은행은 대출금리와 수수료 감면으로 소상공인, 중소기업, 지역주민의 금융비용 부담을 줄여 재기를 지원할 예정이다.


–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30716_0002378372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