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임신 이인혜 “치과의사 남편, 일 그만두라 해 고민”

[서울=뉴시스]송윤세 기자 = 배우 겸 교수 이인혜가 육아휴직 고민을 털어놨다.

이인혜는 5일 MBN ‘속폴이쇼 동치미’에서 “임신해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어느 날 남편이 ‘아이 옆에 엄마가 꼭 있어야 하지 않느냐’고 은근히 이야기하더라. 난 아이를 낳더라도 계속 일하고 싶다”고 바랐다.

이인혜는 지난해 한 살 연하 치과의사와 결혼했다. 최근 임신 소식을 알렸다. “물론 머리로는 알겠다. 일도 하고 아이도 키우면 좋지만, 현실적으로는 불가능해 남편이 걱정하더라”면서 “남편이 어떻게 일을 병행하며 아이를 키울지 물어봐서 ‘학교는 8년 이내 3년 정도 쉴 수 있게 육아휴직을 길게 준다. 아이 태어나고 학교 들어갈 때 휴직을 할 생각’이라고 했다. 남편이 바로 ‘그렇지, 아이한텐 엄마가 필요하지’라고 했다”고 털어놨다.


–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30706_0002367289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