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영란, 템플스테이 도중 통곡…”잘 버텼다” 눈물 펑펑

[서울=뉴시스]송윤세 기자 = ‘인간 비타민’이란 별명을 갖고 있는 방송잉 장영란이 템플스테이 도중 통곡했다.

16일 오후 10시45분 방송하는 MBC TV 예능물 ‘안 하던 짓을 하고 그래’에서 이용진, 최시원, 조세호, 주우재, 유병재가 게스트 장영란, 홍현희와 함께 ‘저텐션으로 살기’ 체험에 도전한다. ‘고텐션’으로 유명한 장영란과 홍현희는 ‘저텐션’ 수행에 나서는데 템플스테이라는 말이 떨어지기가 무섭게 동공 지진을 일으킨다.

템플스테이 체험을 앞두고 걱정을 한가득 쏟아낸 장영란은 ‘나에게 던지는 질문’에 답하다 “이런 거 좋아하네, 내가”라며 이제까지 알지 못했던 ‘진짜 장영란’을 발견한다. 급기야 “실컷 울어도 되나?”라고 물은 뒤 펑펑 우는 모습을 보여 어떤 말 못 한 사연이 있는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아울러 방송인 경력 20년 넘게 단 한 번도 해보지 않았던 ‘눕방(누워서 방송)’에 만족감을 드러낸 장영란의 색다른 매력도 기대를 모은다.


–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30716_0002378410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