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책값 평균 1만7869원 4.4%↑… 발행종수·부수 줄어

[서울=뉴시스]신재우 기자 = 지난해 신간 도서의 평균 가격이 증가한 가운데 발행 종수와 부수 모두 전년 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대한출판문화협회가 발표한 2022년 기준 출판 생산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발행도서 평균가격은 1만7869원으로 전년 대비 4.4% 증가했다. 신간발행종수는 6만1181종으로 전년 대비 5.4% 감소했고, 발행부수는 총 7291만992부로 전년 대비 8.8% 감소했다. 번역도서 종수 또한 1만472종으로 전년 대비 14.2%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가장 많은 종류의 신간이 출간된 분야는 문학(21.6%)이다. 이어 사회과학(18.2%), 아동(13.8%), 기술과학(11.5%), 만화(9.7%), 종교(5.0%), 예술(4.0%), 철학(3.9%), 역사(3.5%), 어학(2.6%), 학습참고(2.5%), 총류(2.2%), 순수과학(1.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30717_0002379743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