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폭우로 보물 석탑 석축에 성벽 붕괴…문화유산 35건 피해(종합)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연일 전국을 강타하고 있는 집중호우로 보물인 전남 영광 신천리 삼층석탑 석축이 일부 붕괴되는 등 국가 문화유산 피해가 35건에 달하고 있다.

16일 문화재청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이후 장마철 집중호우로 인한 국가유산 피해는 이날 오후 5시 기준 총 35건으로 집계됐다. 전날 오후 5시 기준으로 집계된 27건에서 8건의 피해가 추가로 접수됐다.

피해 건수는 주로 석축 붕괴 및 토사 유실 등의 피해를 입은 사적이 20건으로 가장 많았고, 보물이 1건 추가됐다. 천연기념물과 국가민속문화재가 각 5건, 명승이 3건, 등록문화재가 1건으로 나타났다.


–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30716_0002378509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